탄소중립소식

경남에너지, 굴착공사 사고 대비 비상대응훈련

[에너지신문] 경남에너지는 24일 공급권역 내 상수관 긴급보수공사 현장에서 발생한 도시가스 배관 손상사고를 대비하기 위한 비상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KGS 경남본부 및 경남에너지 중부권역 안전 관리 담당자들과 합동으로 창원시 마산합포구 가포본동 6길 주위 상수관 긴급보수를 위한 굴삭기 작업 중 저압 배관 손상사고에 대한 대응 및 복구작업을 실시했다.

▲ 도시가스 배관 손상사고를 대비하기 위한 비상훈련을 하고 있다.▲ 도시가스 배관 손상사고를 대비하기 위한 비상훈련을 하고 있다.

경남에너지는 KGS 경남본부와 사고 시 △최초 신고접수부터 출동지시 △상황판단 및 전파 △긴급출동과 초동조치 △비상대응 등 중점 사항들을 확인했으며, 가스배관 손상사고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실제 상황을 기반으로 한 훈련을 실시했다.

정회 경남에너지 대표이사는 “이번 훈련을 통해서 비상 상황이 발생했을 때 신속하고 정확한 대응을 확인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앞으로도 실제 상황과 유사한 반복적인 훈련을 통해서 시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당사의 사회적 책임과 ESG 경영 실천을 위한 경남에너지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글 전체보기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