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소중립소식

현대차그룹, '가상의 쌍둥이차'로 ‘전기차 배터리 수명’ 예측

현대차그룹이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와 함께 디지털 세계에 구현된 가상의 쌍둥이차를 활용해 전기차 핵심 부품인 배터리의 정확한 수명을 예측하는 기술 개발에 나섰다.현대차그룹은 최근 한국MS와 전기차 배터리 수명 예측 및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플랫폼 구현을 위한 개념검증(PoC·Proof of Concept)을 수행하고, MS의 클라우드 서비스인 '애저'(Azure) 기반의 디지털 트윈 플랫폼을 배터리 성능 관리방안으로 활용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했다고 밝혔다.현대차의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의 실제 주행에서 수집된 각종

글 전체보기
0 Comments
서비스항목
수입차부품쇼핑몰순위